즐겨찾기+ 최종편집:2024-02-14 오전 09:45:11
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
뉴스 > 경제 일반

경산시, 경산지식산업지구 국책사업 3개 합동기공식 개최

- 무선전력전송기술센터, 메디컬융합소재실용화센터, 철도차량부품시험인증지원센터 -
이재영 기자 / youngl5566@naver.com입력 : 2017년 09월 21일
ⓒ CBN뉴스 - 경산
[cbn뉴스=이재영 기자] 경산시(시장 최영조)는 21일 경산시 하양읍 대학리 일원 경산지식산업지구에서 최영조 경산시장, 김장주 경북도 행정부지사, 김문환 대구경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장, 설효찬 대구지방식품의약품안전청장, 관련 기관단체장, 지역주민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무선전력전송기술센터, 메디컬융합소재실용화센터, 철도차량부품 시험인증지원센터 등 3개 국책사업 합동기공식을 개최했다.

이번 기공식을 계기로 총사업비 842억원(국비 450, 도비 178, 시비 214)을 투입하여 부지면적 28,116㎡(8,505평), 건축연면적 10,735㎡(3,247평) 규모로 조성하는 신성장산업 분야 기반구축 사업이 본격적으로 추진된다.

우선, 무선전력전송기술센터는 총사업비 192억원(국비 100, 지방비 92)을 투입하여 부지 4,975㎡(1,505평)에 연면적 1,905㎡(576평)의 △연구동(지상2층) 및 △실험동(지상 1층)을 갖출 예정으로, 지난 5월 착공하여 2018년 3월 준공을 앞두고 있으며, 무선전력전송 국제규격 공인인증, 기업지원 등의 역할을 하게 된다.

메디컬융합소재 평가․인증을 지원하게 될 메디컬융합소재실용화센터는 총사업비 450억원(국비 250, 지방비 200), 부지 16,529㎡(5,000평), 연면적 6,830㎡(2,066평)로, △아파트 공장동(지하 1층/지상 4층)과 △GLP시설을 갖춘 연구동(지하 1층/지상 3층)을 보유하게 되며, 다음 달 착공하여 2018년 12월 완공될 예정이다.

마지막으로, 철도차량 부품기술 고도화를 위한 철도차량부품 시험인증 지원센터는 총사업비 200억원(국비 100, 지방비 100)을 투입하여 부지 6,612㎡ (2,000평)에 연면적 2,000㎡(604평)의 △연구동(지상2층)과 △실험동(지상1층)을 갖추게 되며, 2018년 1월 착공하여 2018년 12월 완공될 예정이다.

3개 국책사업의 추진과 함께 경산지식산업지구도 활성화 될 것으로 기대된다. 경산시 하양읍 대학리, 와촌면 소월리 일원에 조성 중인 경산지식산업지구는 국내 최대규모(115만평)의 산업단지로, 2015년 4월 기공식 이후 본격적인 추진에 착수, 현재 1단계 지구공사 공정률 85%, 산업용지 분양률 55% 등 원활히 추진되고 있다. 이번 기공식을 통해 무선전력전송, 메디컬융합소재, 철도차량 등 신성장산업 기반을 갖추게 됨으로써 이름에 걸맞는 첨단산업단지로 변모, 4차산업혁명 거점으로 거듭나게 된다.

최영조 경산시장은 “무선전력전송기술센터 등 3개 사업이 모두 완료 되면, 현재 운영 중인 차세대 건설기계․부품 융복합 설계지원센터, 올해 11월 준공될 융복합센터와 더불어 대한민국 4차산업혁명의 전진기지가 될 것은 물론 경산지식산업지구를 이끌어 갈 새로운 동력이 될 것”이라며 앞으로도 관련기관의 지속적인 협조를 당부했다.
이재영 기자 / youngl5566@naver.com입력 : 2017년 09월 21일
- Copyrights ⓒCBN뉴스 - 경산.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-
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